상단여백
HOME 법조기사
“기본적 인권옹호와 사회정의 실현… 공익전업변호사 채용” 서울지방변호사회-이주민지원공익센터 ‘감사와동행’, 업무협약 체결

서울지방변호사회(회장 김정욱)와 이주민지원공익센터 감사와동행(대표 고지운 변호사)은 3일 서울 서초동에 있는 변호사회관에서 공익전업변호사 채용사업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울지방변호사회는 최근 어려운 재정 형편 때문에 변호사를 직접 고용하기 어려운 공익인권단체 등을 지원하고자 공익전업변호사 채용사업에 착수했다. 이주민지원공익센터 감사와동행은 이러한 서울지방변호사회의 사업 취지에 공감하고 상호 협력을 통한 시너지 효과를 내고자 이번 협약을 맺었다고 설명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공익전업변호사 관리 및 감독 △공익전업변호사 교육 및 양성 △기타 협력이 필요하다고 합의한 사항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선발된 공익전업변호사는 이주민지원공익센터 감사와동행에서 파견 근무를 하게 된다. 이주여성ㆍ아동ㆍ이주노동자 등과 관련한 사건을 전담하면서 서울지방변호사회 프로보노지원센터와 함께 공익인권 분야 연구 및 현안 검토, 법률자문 업무도 수행할 예정이다.

서울지방변호사회는 “이번 공익전업변호사 채용사업뿐만 아니라 앞으로도 회원들이 참여하는 다양한 공익활동을 지원하는 등 기본적 인권 옹호와 사회정의의 실현을 위해 사회적 역할을 다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 글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