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목록 (전체 67건)
아리랑과 우리의 정서
“우리 민족의 정서는 무엇인가요?”“ ‘한(恨)’이지요.”“왜 그런가요?”“아리랑 가사 ‘나를 버리고 가시는 님은십 리도 못 가서 발병...
이경환  |  2019-12-02 14:49
라인
파산관재인의 유감遺憾
필자는 2009년 12월에 서울중앙지방법원 개인파산관재인에 선임되어 지금에 이르렀으니 개인파산관재인으로 직무를 수행한 지 거의 만 10...
이이수  |  2019-10-31 15:39
라인
가지 않은 길
어디에선가 먼 먼 훗날나는 한숨 쉬며 이 이야기를 하고 있겠지숲 속에 두 갈래 길이 있었다고, 그리고 나는-나는 사람들이 덜 걸은 길을...
손도형  |  2019-10-01 15:38
라인
FTA협정, 그 실질과 형식 사이
FTA협정 관세를 적용받기 위해서는 협정 당사국 원산지 물품의 직접 운송이라는 실질적 요건과 원산지증명서라는 형식적 요건이 모두 충족되...
조성권  |  2019-09-02 10:59
라인
기자의 글쓰기와 변호사의 글쓰기
신문기자를 하다가 변호사가 되고 보니 두 직업을 비교하는 일이 많다. 만나는 사람도 반 이상이 전·현직 기자들이니 변호사라는 직업의 속...
강병국  |  2019-07-31 11:33
라인
구치소 안에서의 함정들
“변호사님, 저 변호사님 선임하고 싶은데 접견 좀 와 주세요..”구치소에 구금되어 있는 의뢰인의 형사사건을 맡아 구치소 접견을 2~3회...
주영글  |  2019-07-01 15:45
라인
50대 변호사의 회상과 앞으로는
나는 사법연수원(1995년, 군법무관 10회)을 수료하고 군법무관을 하다가 2003년 6월 변호사 단독 개업을 하였다. 2년 후 마음 ...
박영규  |  2019-05-31 15:53
라인
고군분투 변호사 생존기
저는 변호사로서 첫발을 내디딜 당시에 법률사무소 소개, 변호사로서의 자기소개를 매번 해야 하는데 ‘어떻게 하면 사람들이 딱딱하지 않게 ...
신유진  |  2019-05-02 17:49
라인
마감 당일 새벽의 고민들
정신 차리고 보니 지금은 ‘회원의 상념’의 (연기된) 마감 당일 새벽입니다. 이것 저것 해야 할 일은 많고 시간은 빠르게 떠나가고, 나...
김응철  |  2019-04-01 10:05
라인
어느 변호사의 셀프 반성문
올해로 6년 차 변호사가 되었다. 여러 법조 선배님들 앞에서 털어놓기엔 부끄러운 이야기지만, “눈 딱 감고 5년만 변호사 업무에 올인 ...
이경진  |  2019-02-28 16:14
라인
금도끼, 은도끼
나무꾼은 왜 그날 거기에 갔을까.왜 하필 연못가에서 도끼질을 했을까? 연못가 바로 옆이라면 도끼질을 할만한 굵은 나무가 없었을 것이다....
함지원  |  2019-02-07 17:13
라인
리걸 마인드와 비즈니스 마인드
필자는 약학대학을 졸업하고 종합상사에서 직장생활을 하다가 사법고시를 통해 변호사가 되었다. 필자가 사법시험을 준비할 때는 법대를 졸업한...
최규진  |  2018-12-28 15:41
라인
법조 오디세이아
가을이 익어가고 도토리가 한창 떨어지는 10월, 어느덧 변호사 시험에 합격하고 실무수습을 시작한 지 6개월이라는 시간이 순식간에 지나갔...
박현민  |  2018-11-29 13:11
라인
다른 나라의 법률가와 소통한다는 것
필자는 2006년에 화학회사 대졸 엔지니어로 입사한 뒤, 현재 같은 회사 지적재산권 부서의 변호사로 일하고 있다. 지적재산권에 관한 분...
박현우  |  2018-11-05 14:44
라인
‘비현실적인’
화면 가득 트럼프의 얼굴이 비쳤다. 만면에 미소를 띤 그는 세상 모든 것을 얻은 사람처럼 득의양양한 모습이다. 트럼프를 보면 가장 먼저...
황희  |  2018-10-04 16:17
라인
의료인 폭행 사건에 대한 단상
최근, 잇단 의료인 폭행 사건들이 언론에 등장하고 CCTV영상에서 힘없이 맞고 쓰러지는 의료인들을 보면서 공분을 느낀다. 필자 역시 1...
윤은희  |  2018-09-05 10:34
라인
융 분석심리학과 중년의 위기
2010년 서울행정법원을 끝으로 판사직을 그만두고 변호사 개업을 한 지 벌써 8년이 흘렀다. 퇴직 당시의 관행대로 대형로펌에 취직하려다...
이창헌  |  2018-08-01 16:11
라인
슈퍼레전드팀 우승
“이번 기회에 옛날 멤버들의 피날레를 쓰자”(이정신, 김선국, 한상욱 변호사). 서울지방변호사회 축구팀에서 2000년부터 같이 운동해 ...
김창수  |  2018-07-02 13:38
라인
아카시아 꽃향기를 맡으며
올해도 어김없이 봄이 왔다. 내가 가장 좋아하는 계절이다. 이유는 모르지만 중학교 때부터 봄이 좋았다. 긴 겨울의 추위를 밀어내고 세상...
박은석  |  2018-06-04 09:56
라인
할 수 있는 것과 하지 않는 것
나라는 사람도 분명 결정적 쓰임새가 있을 것인데, 가끔은 어떠한 중요한 결정도 내리지 않는 내 모습에 대해서 실망감을 느낄 때가 있다....
장여리  |  2018-05-08 10:1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